황금빛내인생 22회 다시보기 무료!

황금빛 내인생 21회는 돌풍이 휘몰아치듯 재성의 가족과 태수 가족 모두를 뒤흔들어 놓았네요. 지안은 자신의 집으로 도저히 돌아갈 수 없어 잠시 찜질방에 지친 몸을 누이게 되네요. 끙끙 앓아눕는데, 폭풍 안쓰러움에 저도 같이 울었네요. 왜 이리 슬픈지 누가 보면 초상난 줄 알았을 거예요. 22회는 사라진 지안을 걱정하며 가족들이 찾아다니는데~ 못 본 분들을 위해 스포일러는 위험하니 황금빛내인생 22회 다시보기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22회 다시보기 위해 우선 자주 이용하는 포털에서 황금빛 내인생을
검색하여 공식 홈페이지로 들어갑니다.



그러면 kbs 홈페이지로 황금빛 내인생 지정 사이트입니다.
여기서 '방송보기'를 선택하여 '다시보기'로 들어갑니다. 




바로 첫 화면은 황금빛 내인생 22회가 나오는데요. 화면을 밑으로 조금 내려보시면 지금까지 했던 방송들이 확인됩니다. 다시보기를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한 점 참고하세요.








처음부터 못 본 분들은 1회부터 보시면 될 듯하네요.

무료로 황금빛내인생 다시보기가 가능합니다.






이 상태로 보시면 화면이 작을 거예요.

오른쪽 하단 확대 아이콘을 이용해 크게 보시면 될 것 같아요.
단, 화면이 좀 흐릿하게 나오네요.






은수는 반감으로 혜성 가로 들어갑니다.

불쑥 찾아와 내가 못 올 데 왔냐고 하네요.







신혜선이 생각나~ 한숨과 눈물을 보이는 나영희이네요.





처음 해성구룹 사모님 노명희가 딸을 찾으러 왔을 때 쌍둥이 엄마가 왜 지안을 최은석이라고 속였는지 괘씸하면서 분개하게 만들더라고요. 저 혼자 아니! 쌍둥이 엄마가 왜 그랬을까? 못된 엄마도 아닌 것 같은데~ 혼자 이러고 씩씩 거리고 있는데, 남편이 쯧쯧쯧 이러네요. 여기까지 황금빛 내인생 22회 다시보기였습니다.